작년 전기차 충전기 2만대 설치, 전기차 시대 본격화

이미지
  지난 한해 주유소는 100여곳 감소한 반면 전기차 충전기는 2만개나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정유사들이 주유기를 빼고 전기차 충전기로 갈아타며 변신에 속도를 내고 있다. 전기차 시대가 성큼 다가오면서 이를 뒷받침할 인프라 구축도 속도를 내는 모양새다. 또한 전기차에 들어가는 배터리 선점 경쟁도 한층 치열해 질 전망이다. 이에따라 SK이노베이션, 삼성SDI, LG에너지솔루션(제조사 LG화학) 등 전기차배터리 3대 대기업들의 치열한 경쟁도 불붙고 있다. 이들 기업들은 이미 지난해 확보한 수주량만으로도 손익분기점을 넘어섰다. 이들 3사의 배터리부문은 2020년 실적이 크게 좋아진 것으로 예상되고 있는데 모두 흑자 달성이 예상된다. 이밖에도 배터리 관련 중견기업들(에코프로비엠-2차전지소재사업, 피앤이솔루션-이차전지 후공정과 연구개발용 장비 발전소 및 산업용 전원공급장치 등, 일진머티리얼즈-일렉포일 제조 판매)의 실적도 돋보이고 있다. 특히 이들 기업들은 주식 시장에서도 상한가를 치며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전기차 제조업체들의 행보도 빨라지고 있다. 테슬라를 비롯해 현대차, GM 등이 일부 기종의 전기차를 출시한 가운데 BMW, 벤츠, 아우디 등 대표적인 독일차 회사들도 올해부터 전기차를 본격적으로 만들 예정이다. 중국 IT기업인 바이두도 올해부터 전기차를 생산한다고 공표했다. 현대차와 애플의 전기차 협력도 관심을 모으고 있다. (ITFOCUS ⓒ www.itfocus.kr )

미국내 한국기업간, 전기차 배터리 분쟁 관심 증폭

이미지
미국에서 국내 기업간(​LG에너지솔루션 VS SK이노베이션)에 벌어진 전기차 배터리 분쟁에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LG에너지솔루션(제조사 LG화학)과 SK이노베이션간의 전기배터리분쟁에 대한 미국 국제무역위원회 판정이 2월 10일로 다시한번 연기된 가운데, 청와대 국민청원게시판에 이와관련 국민청원까지 올라와 국내 기업간 소모적인 분쟁을 비판 하는 목소리도 커지고 있다. ​ 청와대에 국민 청원 게시판에는 ‘0000과 계열사의 이해할 수 없는 기업 행위를 막아주세요’라는 제목의 국민청원이 지난해 12월 23일 시작돼 올해 1월 22일 마감된다고 기재돼 있다. 이 청원내용에 따르면 ‘00텔레콤은 중국 000제품을 쓰고 있으며, 이 제품은 미국, 유럽 등 주요선진국에서 정보침해 등을 이유로 보이콧하는 제품임에도 00텔레콤이 이같은 위험성을 제대로 검증하지 않고 사용, 국민의 개인정보와 국가기밀정보 보안을 위태롭게 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특히 ‘이로 인해 미국이 주한미군철수 등 안보동맹을 재고하겠다고 함에 따라 기업의 이익추구 행위로 국가안보가 위협받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 '전기차배터리 소송과 관련, 1조원이상의 소송비용이 낭비되고 있다'고 밝혔다. ​‘00화학은 경쟁사인 000000에 소송을 제기, 우리나라의 차세대 주력산업인 배터리 산업발전에 치명적 상처를 내고 있으며, 이는 건전한 경쟁이 아닌 비정상적 소송’이라고 주장했다. 국민청원은 '정부가 국익을 좌우하는 문제에 손을 놓고 있다'며, 정부가 적극 개입해 이 문제를 조속히 풀도록 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또한 '00그룹이 미국에서 로비를 벌이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며, '금품을 활용한 로비는 한국에서 불법이기 때문에, 국내 기업의 해외활동도 수사대상이다'라고 주장했다. 이와관련 미국 선데이저널 안치용 기자(시크릿 오브 코리아 편집인)는 "청와대 측이 게시물의 기업이름 등을 비실명으로 처리했지만, 전후문구를 감안 해 볼 때, 해당기업이

자주가는 사이트, SNS

이미지
  [패션, 섬유, 여행, 음식 관련 매체] ▶[패션저널] http://www.okfashion.co.kr   ▶[텍스타일라이프]: http://www.wtn21.com     ▶[ITFOCUS]: http://www.itfocus.kr   ▶[잡닷컴]: http://www.jobcom.kr  ▶[투어저널]: https://bit.ly/2lwXbKc ▶[푸드저널]: http://www.okfj.kr   ▶[경언저널]: http://www.knumedia.kr  ▶[패션텍스] 블로그 http://bit.ly/1YyycBu ▶[패션저널] 트위터 http://bit.ly/1sLiRl1 ▶[패션저널] 페이스북 http://bit.ly/1UZPT7f ▶[패션텍스] 페이스북 http://bit.ly/1Uh4AJg ▶[텍스타일] 트위터 http://bit.ly/1rujxKw ▶[패션저널] 인스타그램 http://bit.ly/1WT9xrP  [패션, 여행, IT 관련TV] ▶[패션채널] 유튜브  https://bit.ly/2XDJyHm ▶[섬유채널] 유튜브  https://bit.ly/3kwplj7 ▶[IT채널] 유튜브 https://bit.ly/3ontoAG ▶[여행채널] 유튜브   https://bit.ly/2JrtjJZ ▶[패션저널TV] 네이버 https://tv.naver.com/fashionjournal ▶[ITFOCUS] https://bit.ly/3kt6hCx ▶[손오공TV] https://bit.ly/3otEUdJ ▶[애니멀TV] https://bit.ly/31FeSdM ▶[푸드채널]  https://bit.ly/3dXKdNK [패션, 섬유, IT 블로그] ▶http://blog.naver.com/fashionok  -네이버 패션저널 ▶http://blog.naver.com/okf21 -네이버텍스타일라이프 ▶http://blog.naver.com/itf21 -네이버아이티포커스 ▶http://blog.naver.com/wtn21  -네이버조영준의 쉼터 ▶http

컴퓨텍스 2019 타이베이, 성황리 종료

이미지
글로벌 ICT 전시회 컴퓨텍스 2019 타이베이(COMPUTEX 2019)가 1일 폐막했다. 컴퓨텍스를 주관하는 타이트라(Taiwan External Trade Development Council, TAITRA)는 5일간의 전시 기간 전 세계 171개국, 4만2495명의 해외관람객이 방문했다고 밝혔다(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교 0.5% 증가). 올해 해외 관람객 수 상위 10개국은 중국, 미국, 일본, 한국, 홍콩, 태국, 싱가포르, 독일, 말레이시아, 인도 순으로, 2018년 3위였던 중국이 1위로, 한국은 2018년 대비 한 단계 상승했다. 한편 스타트업 특화관 이노벡스(InnoVEX)에는 3일 동안 총 1만8251명이 방문해 전년 대비 관람객 수가 3% 증가했다. 특히 올해 전 세계 76개의 주요 바이어가 470건의 1:1 구매 및 조달 미팅에 참여해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모색했다. 또한 이노벡스는 삼성넥스트(Samsung NEXT), 라인(LINE), 델타(Delta), 차이나 트러스트(China Trust) 및 이스라엘의 가장 큰 펀드레이징 플랫폼인 아워크라우드(OurCrowd) 등 45개 국제 벤처캐피탈 기업을 초청, 69개 스타트업과 매칭시키는 성과를 일궜다. ◇다양한 차세대 고성능 게이밍 디바이스 선보여 새로운 AAA 게임의 발전과 도입으로 PC 제조업체는 기술적 한계에 도전하고 있다. 고성능 멀티 태스킹 프로세서, 그래픽 카드, 메모리 및 고급 주변 장치의 개발은 몰입형 게임 경험에 대한 전문적인 e스포츠(eSports) 플레이어와 게이머들의 기대에 부응하려는 노력을 나타낸다. MSI가 컴퓨텍스에서 선보인 플래그십 GT76 타이탄(Titan) 게이밍 노트북은 8코어 5.0GHz 오버 클럭이 가능한 인텔® 코어™ i9 프로세서를 탑재했으며, 고효율의 냉각 기능을 제공한다. ADATA는 모든 XPG 제품을 전시해 몰입형 경험을 제공하는 ‘XPG 오브(ORB)’ 체험관을 구성했다. ASRock은 팬텀 게이밍(Phantom Gaming) 마더

LS전선, 국내 최초 전력망 컨설팅 사업 추진

이미지
LS전선(대표 명노현)은 4일 국내외 전력청과 플랜트 등을 대상으로 전력망 운영 컨설팅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국내 최초의 전력 계통 전체에 대한 종합 컨설팅 서비스이다. 발전소와 변전소 또는 변전소 간 송전 선로와 플랜트의 전력망의 이상 여부를 감시하고 해결책을 제시한다. 명노현 LS전선 대표는 “전력망은 국가 안보 와도 관련된 핵심 인프라”라며 “국내외 전력청과 대규모 산업시설을 중심으로 전력망의 안정적인 운용에 대한 관심이 급증 사업을 추진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이 서비스는 선로의 이상 방전을 감시하여 사고를 방지하는 부분 방전 진단, 케이블의 온도를 점검하여 화재를 막는 과열 진단, 공사 등 외부의 기계적 충격을 감지하여 이상 유무를 파악하는 외상·진동 진단 등으로 구성된다. LS전선은 향후 산업별 전력 사용 패턴과 전력망 설치 환경에 따른 케이블의 내구 연한 등의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AI 등 4차 산업혁명 기술 활용해 좀 더 정밀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자료제공:뉴스와이어](ITFOCUS ⓒ www.itfocus.kr )

환경부 산업폐수 관리 TOC 전환, 입법 예고

이미지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폐수배출시설과 공공폐수처리시설 방류수의 유기물질 관리지표로 적용하던 화학적산소요구량(이하 COD)을 총유기탄소량(이하 TOC)으로 전환하고 오는 10월 17일 시행에 들어간다고 입법 예고 했다. 물환경보전법 하위법령 개정안은 상세 내용을 환경부 홈페이지에 공개하고 5월 29일부터 7월 10일까지 42일간 입법예고(예고 기간 동안 이해 관계자, 국민 등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개정안에 반영 계획)를 거친 후  본격 시행될 방침이다. 이번 하위법령 개정안은 물환경보전법이 지난해 10월 16일 개정·공포됨에 따라 이 법에서 위임한 사항을 구체적으로 규정하는 한편, 폐수 배출허용기준 정비 등 그동안 제도 운영과정에서 나타난 미비점을 개선, 보완한 것이다. 개정안은 폐수배출시설과 공공폐수처리시설 방류수의 유기물질 관리지표로 적용하던 화학적산소요구량(이하 COD)을 총유기탄소량(이하 TOC)으로 전환해 폐수 중의 전체 유기물질을 측정해 관리하게 된다. COD는 난분해성 물질 등 전체 유기물질을 측정하지 못하는 한계가 있었는데 TOC 도입으로 범위가 더욱 확대되고 폐수의 과학적 관리가 가능해 지게 됐다. 하천의 생활환경기준은 지난 2013년 1월 이미 TOC를 도입한 바 있다. 이에 따라 기존 수질자동측정기기 부착대상 사업장은 TOC 수질자동측정기기를, 측정기기 관리대행업자 및 폐수처리업자 등은 TOC 측정기기를 갖춰야 하는데 이를 위한 유예기간을 내년 12월 31일까지 부여했다. 폐수위탁사업자와 폐수처리업자는 폐수 인계·인수 자료를 한국환경공단에서 관리하는 전자인계.인수관리시스템에 입력하도록 의무화됨에 따라, 이 시스템에 입력해야 하는 내용과 방법 등을 구체화 했다. 폐수위탁사업자와 폐수처리업자는 사업장 명칭, 소재지, 폐수의 종류, 폐수량 등을 입력해야 하며, 이를 위반할 경우 1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물환경보전법 위반행위에 대한 행정처분도 크게 강화했다. 수질자동측정기기(TMS)를 부착한 배출시설과 측정기기 관리대행업자의 조

기아자동차, 하이클래스 소형SUV ‘셀토스’ 차명 공개

이미지
기아자동차는 7월 출시를 앞둔 글로벌 소형 SUV의 차명을 ‘셀토스(SELTOS)’로 확정했다고 4일 밝혔다. 차명 ‘셀토스’는 ‘스피디(Speedy)’와 ‘켈토스(Celtos)’의 합성어로 그리스 신화에 등장하는 헤라클래스의 아들 켈토스의 용맹하고 도전적인 이미지를 활용함으로써 당당하고 강인한 소형 SUV를 연상시킨다. 기아자동차는 차명 ‘셀토스’를 통해 새롭게 선보일 글로벌 소형 SUV가 갖춘 대범한 스타일과 차별화된 주행성능 등을 강조할 방침이다. 기아자동차는 ‘셀토스’의 디자인 경쟁력은 물론 주행성능, 품질 등 상품성에 대한 자신감을 바탕으로 글로벌 전 지역에서 동일 차명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RV 프로페셔널’ 기아자동차는 새로운 글로벌 SUV의 기대주인 ‘셀토스’의 출시를 계기로 소형부터 대형까지 아우르는 SUV 라인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더욱 강화할 수 있게 됐다. 각 차급별 최강자로 자리매김한 △스포티지(준중형 SUV) △쏘렌토(중형 SUV) △모하비(플래그십 SUV)는 물론 △가성비 최고 엔트리SUV 스토닉 △하이테크 디자인 쏘울 △스마트 친환경SUV 니로 등을 운영 중이다. 하이클래스 소형 SUV ‘셀토스’는 혁신적이고 대범한 스타일과 차별화된 감성적 가치가 응축된 ‘컴팩트 시그니처’를 핵심 키워드로 개발됐다. 정통 SUV 스타일을 모던한 젊은 감각으로 재해석한 외장디자인, 젊은 고급감을 강조한 내장디자인, 기존 소형 SUV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즐겁고 편안한 주행성능 및 탁월한 공간감을 갖췄다. 또한 탑승자의 감성적 만족감까지 고려한 첨단 신기술의 조화에 집중함으로써 기존 소형 SUV와는 차원이 다른 하이클래스 SUV만의 차별화된 상품성을 제공한다. 기아자동차는 ‘셀토스’를 이달 인도에서 글로벌 언베일링을 통해 최초로 선보일 예정이며 7월 국내 판매를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글로벌 출시를 이어갈 계획이다. 기아자동차는 셀토스는 주요 타겟인 당당히 자신을 표현하는 밀레니얼 세대의 이미지와 유사하다며 대범한 스타일과 젊은 고급